(사)광양남해성판소리보존회, 광양중‧·광양여고 축구부에 쌀 400kg 후원
2019년 11월 14일 13시 10분 입력

 

광양시 광양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정홍기)는 지난 13일(수) (사)광양남해성판소리보존회(이사장 이보현)에서 광양읍 소재 중‧고교 축구부 학생들을 위해 써달라며 (재)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에 110만 원 상당의 쌀 20kg 20포를 지정 기탁했다고 밝혔다.

 

또한 (사)광양남해성판소리보존회는 지난 10월 어려운 이웃을 위해 159만 원 상당의 쌀 20kg 30포를 전달해 지역사회 내 귀감이 되고 있다.

 

이번 후원된 쌀은 이보현 신임이사장이 개인적으로 마련하였으며, 동절기 훈련을 위한 광양중, 광양여고 축구부 선수들에게 전달되었다.

 

특히 광양여고 축구부는 2019년 4월 춘계 한국 여자 축구 연맹전에서 드라마 같은 역전 우승을 하여 정상에 올랐으며, 2019년 아시아축구연맹 U-16챔피언십에 국가대표로 3명이 뽑혀 주목을 끌고 있다.

 

이러한 성과는 어려운 환경에도 지치지 않는 축구부 학생들의 꿈에 대한 도전, 끈기와 열정이 지역 내 축구 꿈나무를 위해 후원을 멈추지 않는 지역사회의 관심과 응원이 결합해 빚어낸 종합적 산물이라 할 수 있다.

 

이보현 이사장은 “지금 학생들은 한 번의 큰 도움보다 작더라도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한 때”라며, “이런 관심들이 우리 청소년들을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시키는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진심어린 마음을 전했다.

 

정홍기 광양읍장은 “지역 청소년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사비를 들여 기부해주신 이보현 신임이사장에게 감사드린다”며, “미래의 주역인 지역 청소년들이 각자의 꿈을 갖고 도전해 나갈 수 있는 기회와 실현의 장이 광양읍에 마련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에서 후원자 발굴과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사)광양남해성판소리보존회는 창단 11년째로, 우리지역 출신인 ‘남해성’ 명창의 소리의 맥을 이어가고자 매년 광양국제매화축제기간에 맞춰 ‘전국판소리경연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또한 지난 7월 광양시 ‘제11회 금정 남해성전국판소리경연대회’를 성황리에 마쳤고, 2020년에는 ‘남해성전국판소리대상’을 ‘문화체육관광부상’으로 격상해 ‘남해성전국판소리대회’가 우리나라 국악계를 이끌어 갈 젊은 인재를 발굴·양성하는 산실이 되도록 더욱 힘쓰고 있다.


새로운 연대기의 시작, '리니지2M' 사전예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