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충곤 화순군수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여러분!”
2020년 10월 22일 17시 11분 입력
화순/구국일기자 jeonmae5242@naver.com

▲22일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캠페인에 동참한 모습.(사진제공=화순군)


“코로나19 시대 감염 위험에도 불구하고 대면 노동으로 우리 사회를 지탱해주시는 필수노동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구충곤 화순군수가 22일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캠페인에 동참하며 보건의료, 돌봄, 환경미화, 운송, 배달 종사자 등 필수노동자에게 감사와 존경을 표시했다.


이 캠페인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적 거리두기와 비대면이 일상이 된 시대에 위험을 무릅쓰고 대면 노동을 하는 필수노동자를 응원하는 캠페인이다.


구충곤 군수는 “최근 업무 과중과 생활고 등으로 연이어 목숨을 잃는 택배 노동자들의 안타까운 소식에 마음이 아프다”며 “택배 노동자를 비롯한 모든 필수노동자의 근로환경과 처우가 개선되고, 필수노동자가 사회적 존경을 받는 문화가 하루빨리 정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옥 강진군수와 조영일 순천경찰서장으로부터 캠페인 주자로 지목받은 구충곤 군수는 다음 주자로 강인규 나주시장, 최형식 담양군수, 최기천 화순군의회 의장을 지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