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삼향읍 금동마을, 화재 없는 안전마을 조성 행사
2020년 01월 15일 15시 35분 입력
손봉선 대기자 jeonmae5242@naver.com


무안군(군수 김산)은 지난 14일 나광국 도의원, 박원국 무안소방서장, 의용소방대, 마을주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무안군 삼향읍 금동마을회관에서 ‘화재 없는 안전마을’ 조성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는 국가안전대진단의 일환으로 농촌지역 주택 화재예방과 화재피해 저감을 위한 소방관서와 원거리에 위치한 농촌마을에 기초소방시설(소화기․단독경보형 감지기)을 보급하여 화재로 인한 피해를 줄이고 군민의 안전의식을 확산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행사에서는 안전마을 현판식을 하고 마을이장을 명예소방관으로 위촉하였으며, 롯데아울렛에서 기증한 화재발생을 조기에 감지할 수 있는 기초소방시설을 설치했다.

 

또 화재발생 시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소방안전 교육과 주택 안전점검 등을 실시하고 주민들에게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전에 주민 스스로 자율점검을 통해 내 집의 안전관리 상태를 꼼꼼히 점검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실시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