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농민을 철새만도 못 여기는 순천시의 ‘민낯’
간척지 수문 관리자 관리비, 수십 년 동안 ‘무일푼’
철새 지킴이 등 희망영농단지에는 매년 16억여 원 넘게 투입
2023.09.05 05:53 입력 트위터페이스북
순천/손해원기자 sm9430@hanmail.net
동영상뉴스
이전다음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