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시한폭탄 부동산 PF에 청담동 알짜사업마저 '휘청'
미분양·고금리·PF 대출 경색…건설업계 도미노 부도 우려
올해 건설업계 폐업 신고 총 496건…"17년 만의 최대치"
부채비율 높은 건설사 선별…부동산 PF 재구조화 필요
2023.11.28 06:16 입력 트위터페이스북
경제/오정관기자 oh2506@hanmail.net
동영상뉴스
이전다음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